경희의료원지부

글 수 1,798
번호
제목
글쓴이
1758 [2018_05호] “밀양 세종병원 사태를 계기로 인력문제 해결해야”
705 2018-02-01
“밀양 세종병원 사태를 계기로 인력문제 해결해야” 병원내 참사 막을 실효성 있는 소방안전시스템 강화 필요 보건의료노조는 경남 밀양의 세종병원 화재 참사에 관한 성명을 내고 정부가 의료인력 문제를 해결하는데 적극 나서야 한다고 강조했다. 아울러 실효...  
1757 [2015_2호] 보건의료노조 7대 집행부 출범식 및 임시대의원대회
706 2015-01-09
그래, 우리가 꿈꾸는 바로 그 산별노조! 보건의료노조 7대 집행부 출범식 2015년 1차 임시대의원대회 일시 : 2015년 1월 13일 화요일 장소 : 국립중앙의료원 대강당  
1756 [2015_40호] 바티칸에서는 원정투쟁, 인천에서는 규탄투쟁(인천)
706 2015-09-10
바티칸에서는 원정투쟁, 인천에서는 규탄투쟁(인천) 보건의료노조는 9월 9일 저녁 6시 30분 인천성모병원 앞에서 인천성모병원의 돈벌이 경영과 노동인권 탄압을 규탄하는 집회에 참가했다. 바티칸 원정단이 9월 8일부터 원정투쟁을 시작한 가운데 보건의료노...  
1755 [2015_61호] 새누리당‘노동개악 5법’무엇이 문제인가?
706 2015-12-09
새누리당‘노동개악 5법’무엇이 문제인가? 노동시간 연장이 아니라 인력확충이 정답! 일반해고, 성과연봉제 절대 안돼! 노동시간 늘리고↑ 실질임금 낮추고↓ 현재 근로기준법상 1주간 근로 시간은 40시간이고, 12시간까지만 연장근로가 가능하도...  
1754 [2015_61호] 12/8 서울상경 총파업 총력투쟁 “노동개악, 의료민영화 막아내자”
706 2015-12-09
12/8 서울상경 총파업 총력투쟁 “노동개악, 의료민영화 막아내자” 12월 5일, 정권의 가혹한 탄압과 폭력적 집회 저지시도를 뚫고 기어이 5만여 명의 민중이 서울광장으로 모였다. 박근혜 정권은 지금까지 단 한번도 백남기 농민의 병실에 찾아오지...  
1753 [2015_64호] 노동개악 저지! 백남기 농민 쾌유 기원! 3차 민중총궐기
706 2015-12-18
노동개악 저지! 백남기 농민 쾌유 기원! 3차 민중총궐기 일시_ 12월 19일(토) 장소_ 전국 13개 지역 동시 개최(수도권_ 오후 3시 / 광화문 광장 )  
1752 [2015_65호] 국민생명 위협하는 영리병원 강행 철회하라!
706 2015-12-23
국민생명 위협하는 영리병원 강행 철회하라! ‘의료민영화법’ 서비스산업발전기본법 폐기! 정진엽 보건복지부 장관이 임기 내 영리병원을 설립하지 않겠다는 국민과의 약속을 저버리고 지난 12월 18일 국민건강보험제도의 붕괴를 초래할 제주‘녹지병원’설립을 ...  
1751 [2016_4호] ‘상시적 쉬운 해고, 취업 규칙 개악’정부지침 분쇄! 민주노총 총파업 돌입!
706 2016-01-25
‘상시적 쉬운 해고, 취업 규칙 개악’정부지침 분쇄! 민주노총 총파업 돌입! “행정독재! 노동자 총력투쟁으로 맞서자!” 정부가 기어이 노동재앙 폭탄을 터드렸다. 1월 22일(금) 노동부는 기습적으로 긴급 기자회견을 열어‘쉬운 해고’와‘취업규칙 불이익 변경’등...  
1750 [2016_11호] 을지대병원지부 조합원 211명 ‘12억’ 체불 임금 진정
706 2016-03-22
을지대병원지부 조합원 211명 ‘12억’ 체불 임금 진정 보건의료노조 을지대병원지부(지부장 신문수) 조합원 211명은 지난 17일 고용노동부 대전지방고용노동청에 체불임금 진정서를 냈다. 그동안 병원측이 통상임금을 산정할 때 상여금과 일부 수당을 제외함으...  
1749 [2016_15호] 제주 4.3항쟁 68주년 평화순례 및 전국노동자대회 개최
706 2016-04-05
제주 4.3항쟁 68주년 평화순례 및 전국노동자대회 개최 보건의료노조-제주도 면담 제주 영리병원 설립 중단 촉구 민주노총은 4월 2일~3일 제주도 일대에서 보건의료노조등 산하 연맹 조합원과 제주도민 등 2천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제주 4.3 항쟁 68주년 정...  
1748 [2016_19호] 2016 산별 임단협 교섭 준비 본격 돌입!
706 2016-04-26
2016 산별 임단협 교섭 준비 본격 돌입! 5/3 임단협 방침 확정 임시대의원대회 개최 5/9 노사공동 산별 대토론회...인력문제 등 공동 대응과제 논의 보건의료노조는 2016년 산별 임단협 교섭과 투쟁에 돌입하기 위한 본격적인 준비에 들어갔다. 지난 3월부터 ...  
1747 [2017_43호] 11/21(화)~23(목) 보건의료노조 제8대 지도부 선거
706 2017-10-11
제8대 보건의료노조 위원장·수석부위원장·사무처장, 지역본부장 선거일정 확정 11/21(화)~23(목) 보건의료노조 제8대 지도부 선거 12/4~6, 12/18~20 민주노총 지도부 선거 예정 보건의료노조 제8대 지도부 선거 투표가 2017년 11월 21일~23일 3일간 5만 전체 ...  
1746 [2018_11호] 보건의료노조 중집·지부장(지회장) 연석회의 진행 “산별교섭 반드시 정상화”
706 2018-04-05
보건의료노조 중집·지부장(지회장) 연석회의 진행 “산별교섭 반드시 정상화” 태움·공짜노동·속임인증·비정규직 OUT 전조합원 실천투쟁 전개하기로 보건의료노조는 병원 내 태움과 공짜노동 근절, 눈속임 인증제 거부, 비정규직 정규직화를 핵심과제로 정하여 ...  
1745 [2018_20호] 시민사회단체, 의사협회 집단이기주의 규탄 “건강보험 보장성은 더 강화해야”
706 2018-05-17
시민사회단체, 의사협회 집단이기주의 규탄 “건강보험 보장성은 더 강화해야” 의사협회 집단행동 규탄 의사협회(이하, 의협) 지도부가 지난 14일 자유한국당과 공동서약서를 맺고 ‘문재인 케어’ 저지에 나서기로 한 것과 관련 이를 우려하고 규탄하는 시민사회...  
1744 [2015_7호] 1998년 2월 27일 보건의료노조 창립 !! 17번째 생일을 축하해주세요
707 2015-02-11
1998년 2월 27일 보건의료노조 창립 !! 17번째 생일을 축하해주세요 2015년 2월 27일은 보건의료노조 창립 17주년 기념일입니다. 보건의료노조는 2/23(월)~27(금)보건의료노조 창립 17주년 기념주간으로 정하고 국회 토론회 등 창립기념행사를 진행할 ...  
1743 [2015_15호] 제주도, 또다시 영리병원 설립 추진!
707 2015-04-08
제주도, 또다시 영리병원 설립 추진! 제주도가 4월 2일 국제녹지병원 설립 승인을 요청하는 사업계획서를 보건복지부에 제출했다. 우리나라 영리병원 1호로 추진되었던 싼얼병원 설립 승인이 불허된 지 7개월 만에 또다시 우리나라 영리병원 1호가 허...  
1742 [2015_29호] <국회 토론회> 메르스 이후 한국의료 무엇이 달라져야 하나
707 2015-07-09
<국회 토론회> 메르스 이후 한국의료 무엇이 달라져야 하나 공공의료 강화! 병원 안전시스템 구축! 보건의료 인력확충! 메르스 사태를 계기로 공공의료확대 강화와 보건의료 인력 구축 등 실효적인 대안 마련이 필요하다는 목소리가 커지는 가운데, 보...  
1741 [2016_35호] 2016 산별현장교섭 본격 추진
707 2016-07-27
2016 산별현장교섭 본격 추진 인력확충, 3대 존중병원 만들기‘시기집중 교섭+공동투쟁’전개 2016년 보건의료산업 산별중앙교섭이 지난 20일 타결됨에 따라 특성교섭과 산별현장교섭이 본격적으로 추진되고 있다. 지방의료원은 임금 및 대정부 공동요구와 지방...  
1740 [2015_34호] 돈벌이경영, 노조탄압, 인권유린
708 2015-08-02
돈벌이경영, 노조탄압, 인권유린 7/28 국회토론회, 인천성모병원에서는 무슨 일이 일어나고 있나 10년간 가톨릭대학교 인천성모병원(병원장 이학노 몬시뇰)에서 벌어진 돈벌이경영과 노동·인권탄압 실태를 고발하고, 개선책을 모색하는 토론회...  
1739 [2015_39호] “국가가 나서서 보건의료인력 문제 해결해야” 보건의료인력지원특별법 제정!
708 2015-09-03
“국가가 나서서 보건의료인력 문제 해결해야” 보건의료인력지원특별법 제정! 포괄간호서비스의 올바른 제도화! 촉구 국회토론회 보건의료노조는 새정치민주연합 김성주·이목희·김용익 의원, 정의당 정진후 의원 공동주최로 9월 2일(수) 오전 9시 30...  
X
Login

브라우저를 닫더라도 로그인이 계속 유지될 수 있습니다. 로그인 유지 기능을 사용할 경우 다음 접속부터는 로그인할 필요가 없습니다. 단, 게임방, 학교 등 공공장소에서 이용 시 개인정보가 유출될 수 있으니 꼭 로그아웃을 해주세요.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