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희의료원지부

글 수 1,798
번호
제목
글쓴이
1578 [2012_83호] 공공부문 민영화 반대! 공공성 강화 공동행동
1506 2012-11-28
공공부문 민영화 반대! 공공성 강화 공동행동 일시 : 2012년 12월 8일 장소 : 오후 2시 서울역에서! 팔지마세요, 팔수없어요, 팔면안돼요 물과 하늘을 팝니다. 전기와 길도 팝니다. 건강과 교육, 행복과 안전, 때로 자유와 기회, 그리고 자연...  
1577 [2018_50호] 보건의료노조,“영리병원 반대”제주 원정 투쟁 전개
1505 2018-12-28
보건의료노조,“영리병원 반대”제주 원정 투쟁 전개 1월 3일(수) 11시 제주도청 앞에서 결의대회 진행 예정 보건의료노조가 제주 영리병원 허가 철회를 촉구하는 직접 투쟁에 나선다. 보건의료노조는 1월 3일 11시 제주도청 앞에서 전국의 지부장과 전임간부들...  
1576 [2012_48호] 보건의료산업 5차 산별중앙교섭 … "교섭에 속도내자", 축조교섭 제안
1504 2012-08-02
보건의료산업 5차 산별중앙교섭 "교섭에 속도내자", 축조교섭 제안 보건의료노조 8월 7일 오전 10시 축조교섭 제안…특성별협의 통해 축조교섭 진행하기로 보건의료산업 산별중앙교섭에 국립대병원과 사립대병원 사용자들이 여전히 불참...  
1575 [2013_7호] 법원, 복수노조 설립 지원 관리자에 벌금 선고
1501 2013-02-20
법원, 복수노조 설립 지원 관리자에 벌금 선고 사측에 우호적인 노조를 만들 목적으로 기존노조를 와해하고 복수노조 설립을 지원한 순천향대병원 관리자에게 법원이 벌금 500만원과 300만원을 선고했다. 순천향대 중앙의료원장과 병원...  
1574 [2012_51호] 13일 116개 지부 38,459명 노동쟁의조정 신청…8월 21~23일 찬반투표
1500 2012-08-14
13일 산별조정신청 116개 지부 38,459명 노동쟁의조정 신청…8월 21~23일 찬반투표 조정기간에도 합의 안 될 경우, 8월 29일부터 산별총파업투쟁 전개 보건의료노조가 8월 13일 산별중앙교섭 쟁의조정신청서를 중앙노동위원회에 접수했다. ...  
1573 [2017_50호] 11/21~23 보건의료노조 8대 임원·지역본부장 선거
1498 2017-11-22
11/21~23 보건의료노조 8대 임원·지역본부장 선거 보건의료노조 8대 임원 선거 후보로 등록한 나순자 위원장 후보, 박노봉 수석부위원장 후보, 한미정 사무처장 후보의 전국 순회 합동유세가 모두 끝났습니다. 바로 이어 임원 및 지역본부장 선거 조합원 투표...  
1572 [2018_33호] "환자가 안전한 병원, 노동 존중 일터 만들기" 2018 산별중앙교섭 요구안 ❺ 임금 인상
1493 2018-08-22
생활임금 보장 위해 7.1% 인상 요구 최저임금 1만원 요구, 노사 공동 산별임금체계 연구 2018년 보건의료노조 주된 요구와 관련 ❶공짜노동 Out ❷태움 Out ❸평가인증제 개혁 ❹비정규직 정규직화 ❺임금인상 ❻ 그 외 내용을 연재합니다. <편집자> 2018년 보건의료...  
1571 [2013_7호] 보건의료노조 창립15주년 기념식 및 정기대의원대회
1492 2013-02-20
보건의료노조 창립 15주년 기념식 * 정기대의원 대회 2월 27일 낮 2시 서울 여성플라자 자긍심이 회복되는 일터 돈보다 생명의 가치가 빛나는 사회를 만들기 위해 1998년 2월 27일 전국보건의료산업노동조합이 탄생했습니다 더러, 누군가는 우리...  
1570 충북지역본부 본부장 후보 이봉우 약력 및 공약
1492 2011-11-06
충청북도지역본부 본부장 후보 이봉우 1985년 청주의료원 입사 1987년 청주의료원 노동조합 초대 사무장 1999년 청주의료원 3,4,5,6대 지부장 2008년 충북지역본부 5대 본부장 겸 지부장(현) 2011년 충북지방노동위원회 근로자위원(현) 민주노총 충...  
1569 [2013_65호] 12일,국회앞으로!
1490 2013-09-10
12일,국회앞으로! 보건의료노조 대정부대국회 총력투쟁, 진주의료원 재개원·보건의료정책 제도 개선 촉구 11일 전남대·조선대·광주기독병원지부 파업전야제 등 1차 산별투쟁 정점 진주의료원, 남원의료원, 가톨릭중앙의료원 등 공공의료기관 강제폐업,...  
1568 [2012_49호] 대구시, 운경재단과 시지노인병원 위탁 갱신..."대구시의 무책임한 졸속결정 규탄한다"
1489 2012-08-07
대구 시지노인병원지부 파업 42일차(8월 7일 현재) 대구시, 운경재단과 시지노인병원 위탁 갱신 "대구시의 무책임한 졸속결정 규탄한다" 지난 8월 3일 대구시는 대구시립 시지노인병원과 이를 위탁운영하고 있던 운경재단과 위수탁 재...  
1567 [2013_28호] 2013 보건의료노조 산별중앙교섭 5-6월 일정
1488 2013-05-21
2013 보건의료노조 산별중앙교섭 5-6월 일정 • 5월 27일 월요일 - 오후 2시 2차 노사공동포럼 - 오후 5시 특성별 노사간담회 • 6월 12일 수요일 - 보건의료산업 산별중앙교섭 상견례  
1566 [2012_27호] 사측은 오늘(13일)까지 산별교섭 참가를 약속하라!
1487 2012-06-12
산별교섭 정상화! 영리병원 도입 저지! 보건의료인력법 제정! 2012년 산별교섭 참가 촉구를 위한 1차 농성투쟁 두 번의 상견례 무산, 13일 상견례 20일로 연기 산별교섭 정상화를 위한 우리의 노력과 인내에 사측은 오늘까지 산별교섭 참가를 약...  
1565 [2018_47호] “파견 용역직 정규직화 공동 투쟁”결의
1486 2018-12-06
“파견 용역직 정규직화 공동 투쟁”결의 12월 3일 제13차 보건의료노조 투쟁본부 회의에서 결정 1/22~23 전체 전임간부 수련회 등 내년 주요 일정도 확정 보건의료노조는 12월 3일부터 4일까지 제13차 투쟁본부회의(제16차 중앙집행위원회)를 열고 국립대병원을...  
1564 [2018_24호] 사립대병원 노사정 만나 허심탄회한 정책대화 나눠 불러오기
1486 2018-06-14
사립대병원 노사정 만나 허심탄회한 정책대화 나눠 정부,“노사 대화로 합리적 방안 마련하면 지원하겠다”약속 노동정책과 의료정책에 대한 대화와 협력방안을 모색하기 위해 사립대병원 노사정 간담회가 12일 세종문화회관 예인홀에서 열렸다. [사진] 12일 ...  
1563 [2012_86호] 12월 19일 18대 대통령 선거 당신은 어떤 미래를 ‘선택’하시겠습니까?
1484 2012-12-12
12월 19일 18대 대통령 선거 당신은 어떤 미래를 ‘선택’하시겠습니까? 12월 19일. 18대 대통령 선거가 얼마 남지 않았다. 이 한 번의 선택으로 대한민국의 5년, 노동자‧민중의 5년이 결정된다. 운명보다 거대한 선택을 앞에 두고 보건의료노동자...  
1562 [2013_54호] 보건의료노조 보건복지부 농성투쟁 돌입
1482 2013-07-09
보건의료노조 보건복지부 농성투쟁 돌입 복지부, 진주의료원 폐업 방조하지 말고 8일 대법원 제소로 주무부처 역할 다해야 보건의료노조의 보건복지부 앞 농성투쟁이 5일부터 시작됐다. 그동안 보건복지부는 진주의료원 사태에 있어 선언에 불과한 권고나...  
1561 [2012_47호] 산별교섭 성사와 8월 총파업 투쟁 조직을 위한 2차 전국순회투쟁 돌입
1478 2012-07-31
산별교섭 성사와 8월 총파업 투쟁 조직을 위한 2차 전국순회투쟁 돌입 산별대각선교섭 사업장 15곳으로 확대…2차 전국순회투쟁 첫날은 이화의료원에 집결해 산별대각선교섭 참관 및 대기 투쟁 보건의료노조는 오늘부터 산별중앙교섭 불참사업장에...  
1560 [2012_51호] 2012년 보건의료노조 산별교섭 성사를 위한 현장투쟁의 뜨거운 열기!
1477 2012-08-14
2012년 보건의료노조 산별교섭 성사를 위한 현장투쟁의 뜨거운 열기! 밤이면 밤마다 조합원 찾아 날아간다! 이화의료원지부‘올빼미카페’ 이화의료원지부는 지난 8월 1일부터‘올빼미카페’를 운영하고 있습니다. 산별교섭 성사와 ...  
1559 [2012_25호] 유지현 위원장이 조합원 여러분께 드리는 글 영리병원 도입 저지하고 산별교섭 쟁취합시다
1476 2012-06-11
유지현 위원장이 조합원 여러분께 드리는 글 영리병원 도입 저지하고 산별교섭 쟁취합시다 지난 6월 7일 보건의료노조 4만 2천 조합원을 믿고, 나로부터 결단하고 투쟁한다는 각오로 삭발했습니다. 이 결의는 반드시 영리병원 도입을 저지하고 무...  
X
Login

브라우저를 닫더라도 로그인이 계속 유지될 수 있습니다. 로그인 유지 기능을 사용할 경우 다음 접속부터는 로그인할 필요가 없습니다. 단, 게임방, 학교 등 공공장소에서 이용 시 개인정보가 유출될 수 있으니 꼭 로그아웃을 해주세요.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