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희의료원지부

글 수 1,798
번호
제목
글쓴이
1658 경기지역본부 본부장 후보 백소영 약력 및 공약
1433 2011-11-06
경기지역본부 본부장 후보 백소영 1976년 출생 1997년 아주대의료원 간호사 입사 2004년 ~ 05년 보건의료노조 아주대의료원지부 3대 대의원 보건의료노조 아주대의료원지부 교육부장 2006년 ~ 07년 보건의료노조 아주대의료원지부 4대 수석부지부장...  
1657 [2013_59호] 부산대병원지부 단체협약 잠정합의하며 2013년 임단협 마무리
1432 2013-08-09
부산대병원지부 단체협약 잠정합의하며 2013년 임단협 마무리 부산대병원지부가 올 해 교섭을 마무리 했다. 2012년 9월 26일 상견례 이후 1년 동안 진행한 교섭 끝에 8월 6일 아침 단체협약과 임금인상안 잠정합의를 도출했다. 쟁점사안으로 남아있던 ▲교...  
1656 [2013_57호] 주요일정_현대차 희망버스
1432 2013-07-19
 
1655 "영리병원 도입 저지, 한미FTA 비준 저지" 상경투쟁
1432 2011-10-24
"영리병원 도입 저지, 한미FTA 비준 저지" 상경투쟁 “영리병원 도입 저지, 한미FTA 비준 저지” 10월 24일, 과천정부청사앞과 대한문앞에서 간부 상경투쟁 전개 10월 25~27일 지역구 국회의원 항의면담 추진하기로 영리병원 도입 저지와 한미FTA 비준 저...  
1654 [2013_69호] 2차 쟁의행위조정신청 동시 접수
1431 2013-10-02
2차 쟁의행위조정신청 동시 접수 2013 임단협 승리를 위한 2차 투쟁이 본격적으로 시작됐다. 우리노조는 10월 1일(화) ‘시기집중, 공동요구, 공동투쟁’의 기치하에 경희의료원지부, 고대의료원지부, 정읍아산병원지부, 울산병원지부, 한국원자력의학원지...  
1653 [2012_47호] 시지노인병원 불법적인 직장폐쇄! "우리의 파업 흔들림 없이 끝까지 간다"
1431 2012-07-31
대구시지노인병원지부 파업 35일차(7월 31일 현재) 시지노인병원 불법적인 직장폐쇄! "우리의 파업 흔들림 없이 끝까지 간다" 7월 30일 오전 7시 30분, 시지노인병원이 불법적인 직장폐쇄 만행을 저질렀다. 시지노인병원지부가 파업을 시작한지 ...  
1652 [51호] 토론회, 국회와 언론의 뜨거운 관심 몰려 file
1431 2010-10-01
■ 토론회, 국회와 언론의 뜨거운 관심 몰려 이번 토론회는 한국에서 처음으로 열리는 4개국 국제토론회인만큼 국회와 언론의 뜨거운 관심을 받았다. 토론회에는 이애주국회의원(한나라당), 최영희국회의원(민주당), 유원일국회의원(창조한국당), 조승수국회의...  
1651 [51호] 병원 인력 확보와 밤근무 교대제 개선을 위해 한,독,미,일 4개국이 만났다 file
1430 2010-10-01
병원 인력 확보와 밤근무 교대제 개선을 위해한,독,미,일 4개국이 만났다 병원인력 확보와 교대제 개선을 위해 한?독?미?일 4개국의 병원노동자가 참가하는 대규모 학술행사가 열렸다. 보건의료노조와 독일 프르드리히 에버트 재단(FES) 한국사무소는 29일 ...  
1650 [2013_63호] 진주의료원 재개원과 영리병원 도입 저지를 위한 보건의료노조 총력투쟁을 선포한다
1429 2013-08-28
진주의료원 재개원과 영리병원 도입 저지를 위한 보건의료노조 총력투쟁을 선포한다 보건의료노조는 총력투쟁결의대회를 마치고 보건복지부 앞으로 이동해 ‘진주의료원 재개원과 영리병원 도입 저지를 위한 보건의료노조 총력투쟁 선포 결의대회’를...  
1649 [2013_71호] 2013 임단투 타결 이어져
1428 2013-10-23
2013 임단투 타결 이어져 16일 동시 파업전야제 개최하며 보건의료노동자 한 목소리 미타결지부 대상으로 3차 산별투쟁 돌입 예정 2013 산별현장교섭 승리를 위한 2차 총력투쟁이 마무리되고 있다. ‘시기집중, 공동요구, 공동투쟁’이란 기치에 지난 10...  
1648 [2013_61호] 2013 보건의료산업 산별중앙교섭 1차 축조교섭 진행 대부분 조항에서 잠정합의 도출
1428 2013-08-21
2013 보건의료산업 산별중앙교섭 1차 축조교섭 진행 대부분 조항에서 잠정합의 도출 임금인상 · 최저임금 · 보건의료정책개선 요구는 23일(금) 2차 축조교섭에서 집중 논의 보건의료산업 산별중앙교섭 1차 축조교섭이 8월 20일(화) 오전 10시 용...  
1647 [2012_48호] 이화의료원 2차 산별대각선교섭 … 4만3천 조합원 요구안 내팽개쳐
1427 2012-08-02
이화의료원 2차 산별대각선교섭 4만3천 조합원 요구안 내팽개쳐 이화의료원, 노조가 요구안 얘기하자 자리 박차고 교섭장 퇴장 지난 7월 18일 이화의료원 산별대각선교섭 상견례가 성사된 이후 이화의료원장 일정 때문에 교섭이 미뤄지...  
1646 [53호] 면담도 거부, 교섭도 거부! ...파업사태 장기화의 주범은 사용자 file
1424 2010-10-14
면담도 거부, 교섭도 거부! 파업사태 장기화의 주범은 사용자 고대의료원 노사는 파업돌입 5일차인 11일 노동부 중재로 노사 대표자 면담을 진행했으나 의료원측은 ‘노동조합 안을 보고 교섭여부를 판단하겠다’며 실무교섭을 거부했다. 또한 14일로 예정됐...  
1645 [2013_77호] 전남대병원 노동자 1년에 한명씩 유방암 걸렸다.
1421 2013-11-27
전남대병원 노동자 1년에 한명씩 유방암 걸렸다. 보건의료노조 조사 결과 전남대병원에서 지난 2002년부터 2013년 상반기까지 12명의 유방암 환자가 발생한 것으로 확인됐다. 불규칙한 3교대 근무와 지속적인 야간근무, 생식독성, 각종 발암물질 노출 등...  
1644 [201_62호] 2013년 산별중앙교섭 보건의료노조 요구안 해설 시리즈 ➋ _ 보건의료인력 문제해결
1420 2013-08-26
2013년 산별중앙교섭 보건의료노조 요구안 해설 시리즈 ➋ 보건의료인력 문제해결 “시설 ‧ 장비보다 사람에게 투자를! 보건의료산업내 양질의 일자리 창출을!” 선진국보다 많은 고가의료장비…사람은?우리나라 병원은 좋은 병원일까요? 선진국이라 ...  
1643 [50호] 이화의료원 타결 - 노조전임자 현행 유지, 임금 3% 인상 합의 file
1420 2010-09-13
이화의료원 타결 노조전임자 현행 유지, 임금 3% 인상 합의 이화의료원지부는 9일 열린 서울지방노동위원회 조정회의에서 조정연장을 거듭하며 노사 의견접근을 시도한 끝에 지부 파업을 1시간 앞둔 10일 새벽, 극적 타결을 이뤄냈다. 노사는 ▲임금 인상 3% ▲...  
1642 [2013_77호] 시간제 일자리 참말로 별로제 _ 보건의료산업 6차노·사·전문가공동포럼 개최
1415 2013-11-27
시간제 일자리 참말로 별로제 보건의료산업 6차노·사·전문가공동포럼 개최 의료기간 양극화, 보건의료인력 문제 해결 방안 논의 현 정부 시간제 일자리는 나쁜 일자리 고착가능성↑ 6차 보건의료산업 노사전문가 공동포럼이 진행됐다. 이 날 포럼...  
1641 [2013_60호] 보건의료노조 중집-지부장-전임간부 연석회의 개최...진주의료원 재개원, 2013 임단협 승리 위한 2단계 산별 총력투쟁 돌입 결의
1414 2013-08-13
[2013_60호] 보건의료노조 중집-지부장-전임간부 연석회의 개최 진주의료원 재개원, 2013 임단협 승리 위한 2단계 산별 총력투쟁 돌입 결의 8월 27일 조정 신청 및 총력투쟁 결의대회, 9월 11~12일 파업 투쟁 및 대정부·대국회 투쟁 ‘민주주의 사수·국정원 개...  
1640 [2013_57호] “국가 주요사업 관리부실로 경질된 인사, 한국원자력의학원 미래 책임질 수 있나”
1413 2013-07-19
“국가 주요사업 관리부실로 경질된 인사, 한국원자력의학원 미래 책임질 수 있나” 지난 3년간 한국원자력의학원의 후퇴를 야기한 현재 집행부의 한 축인 조철구 원자력병원장이 차기 신임원장으로 낙점됐다는 후문이다. 직원들이 반대해온 인선이...  
1639 [51호] 한국간호사 10명 중 3명 사직 고민 file
1413 2010-10-01
한국간호사 10명 중 3명 사직 고민 병원노동자 업무 불만족 5개국 중 1위, 스트레스?근육통 등 근골격계질환 한국 평균취업자 중 1위 29일 “2010년 대한민국 병원을 말한다” 연구발표회, 300여명 참가한 가운데 국회에서 개최 2010년 대한민국 병원은 어떤 ...  
X
Login

브라우저를 닫더라도 로그인이 계속 유지될 수 있습니다. 로그인 유지 기능을 사용할 경우 다음 접속부터는 로그인할 필요가 없습니다. 단, 게임방, 학교 등 공공장소에서 이용 시 개인정보가 유출될 수 있으니 꼭 로그아웃을 해주세요.

X